가입하셔야 댓글을 쓰실 수 있습니다.죄송합니다.
스팸댓글 올리는놈 천벌받으라..

  
빡치는 광고
 2011년 03월30일 ( )  부루넷의 일기  VIEW : 693
1300809129028.jpg (7.8 KB), Down : 12


엄마~ 시원한 물좀 부탁해~
엄마~ 수건좀 부탁해~
엄마~ 맛있는 것좀 부탁~해~
엄마를 부탁해~

아는 사람은 아는 소녀시대의 웅진코웨이 광고다.

이 광고의 대상은 누구인가?
젊은 소년과 청년인가?

딸랑 정수기에게 '엄마를 부탁해'라고 말하는 다 큰 처녀들이 효녀라는건가?
다 크다 못해 제일 작은 뇬도 나보다 큰 처녀들이 사소한 일까지 엄마에게 시킨다.
도대체 애를 어떻게 키운건가?

적당히 알아서 스스로를 챙기지만 가끔씩 엄마를 가정부로 인식하는 순간 제명을 시켜버리고 싶은 가족들이 아주 얄밉다.
소녀시대의 광고를 볼때마다 소리친다.

물은 셀프다 이년들아!
 LIST   
  My-Gene 문 닫습니다.  
287 { 2012년 01월18일 :: }   평생   860
286 { 2011년 10월26일 :: }   고양이와의 대화   709
285 { 2011년 10월07일 :: }   돌이킬 수 없는   826
284 { 2011년 09월18일 :: }   생일   513
283 { 2011년 06월04일 :: }   트라우마   662
282 { 2011년 04월27일 :: }   한강의 새들   627
{ 2011년 03월30일 :: }   빡치는 광고   693
280 { 2011년 03월19일 :: }   천국이 있다면...   627
279 { 2011년 03월04일 :: }   최근에 읽은 가장 무서운 이야기   629
278 { 2010년 12월31일 :: }   내가 빈둥거리는 이유   727
277 { 2010년 12월16일 :: }   동물이 말을 한다면...   636
276 { 2010년 12월15일 :: }   폐허 이후   625
275 { 2010년 12월09일 :: }   닭의 진실   612
274 { 2010년 12월08일 :: }   이해 할 수 없는 일 들   702
273 { 2010년 12월02일 :: }   원망 할 사람이 필요해   703
272 { 2010년 11월09일 :: }   BBC 단편 애니 다섯편   652
271 { 2010년 11월08일 :: }   돈을 모을 때는 날파리들을 조심해라.   648
270 { 2010년 10월28일 :: }   빨간 알약   786
269 { 2010년 10월23일 :: }   책임지지 않는 사랑   732
1 [2][3][4][5][6][7][8][9][10]..[15]  ≫ SEARCH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GGAMB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