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셔야 댓글을 쓰실 수 있습니다.죄송합니다.
스팸댓글 올리는놈 천벌받으라..

  
We will rock you
 2005년 12월27일 ( )  부루넷의 일기  VIEW : 1,204

 

 

 

 

 

 

 

 

 

 

 

My name is Maximus Decimus Meridius,  

 

나의 이름은 막시무스 데시무스 메리디우스, 

 

 

 

Lead singer of the Armies of the North,  

 

북방군단의 리드 보컬이었고, 

 

 

 

Guitar of the Felix Legions,  

 

펠릭스 군단의 기타리스트였으며, 

 

 

 

loyal session to the true music label, Marcus Aurelius. 

 

진정한 음악 레이블 사였던 마르쿠스 아우렐리우스의 전속 세션이었다.  

 

 

 

 

 

And I will have my concert, in this life or the next.  

 

그리고 반드시 나의 콘서트를 가질 것이다. 이번 생에서 안된다면 다음 생에서라도. 

 

 

 

 

 

 

 

 

 

조지 워싱턴 장군은 AC/DC 밴드의 리더였다(.....) 

 

 

 

 

 

 

 

 

 

단테의 신곡(新曲) [...어이] 

 

 

 

 

 

 

 

 

 

Davinci Code A Minor 

 

 

 

 

 

 

 

 

 

제국주의자 종간나새끼들에게 내래 인민의 락을 보여주갔어 =ㅁ=! 

 

 

 

 

 

 

 

 

 

이집트 시대 귀족들은 락을 할 줄 아는 게 하나의 당연한 의무이자 특권이었다(.....) 

 

 

 

 

 

 

 

 

 

태초에 보컬과 기타리스트가 있었다. 

 

만들고 나서 하나님이 보시니 그 모습들이 보기 좋았더라. 

 

(....어이) 

 

 

 

 

 

 

 

 

 

위대하신 서기장 동무의 공연에 찬사를 -_-/! 

 

 

 

 

 

 

 

 

 

Grundge Napoleon 

 

 

 

 

 

 

 

 

 

공연중이던 번개의 신 토르 선생, 찌질이 관객 잠시 방법중. 

 

 

 

 

 

 

 

 

 

운명의 세 여신에게 쫓기고 있는 엘비스 프레슬리. 

 

 

 

 

 

 

 

 

 

모나리자 + KISS 

 

 

 

 

 

 

 

 

 

모세가 시나이 산에서 신에게 받은 기타로 공연을 펼치고 그 기타를 성궤에 보관하였더라. 

 

이로서 야훼께서는 성궤 안의 기타를 야훼와 유대 민족 사이의 약속의 증거로 삼으셨도다. 

 

(.....어이)  

 

 

 

 

 

 

 

 

 

바로크 메탈(.....)을 연습중이신 루이 15세의 애첩 마담 퐁파르두. 

 

 

 

 

 

 

 

 

 

존내 간지나는 이집트 합창단(......) 

 

 

 

 

 

 

 

 

 

알거 다 아는 큐피드(.....)와 프시케. 

 

 

 

 

 

그리고 대망의 마지막 걸작! 

 

 

 

 

 

 

 

 

 

 

 

 

 

 

 

 

When I find myself in times of trouble 

 

내가 졸라 골치아픈 순간에 

 

 

 

"Mother Mary" comes to me  

 

어머니(성모 마리아)가 나에게 오셨지. 

 

 

 

Speaking words of wisdom 

 

지혜의 말 한 마디를 건네며.  

 

 

 

Let it be.  

 

내비 둬. 

 

 

Jesus Christ SuperStar! 

 

출처는 http://laguna.egloos.com/1211853 입니다. 

 

 

 


djufhjdyjv
<a href="http://molodejj.net/map">molodejj.net</a><br>
<a href="http://kon4inka.net/map">kon4inka.net</a>
01-24 *

 LIST   
168 { 2006년 07월03일 :: }   적당히 하라..  °[2] 1217
167 { 2006년 04월25일 :: }   사랑, 결혼, 바람..그리고 이혼25(유부남과 사귀는 처녀분들에게...)   2218
166 { 2006년 03월18일 :: }   하찮은 인생은 없다   1090
165 { 2006년 03월12일 :: }    [펀글]황당 미스테리  °[1] 1042
164 { 2006년 03월11일 :: }   데이트비용은 누가 내는가?   1099
163 { 2006년 02월20일 :: }   기억 - 출산의 고통  °[5] 1721
162 { 2006년 02월13일 :: }   교복   1045
161 { 2006년 01월19일 :: }   오로라공주  °[3] 1113
160 { 2006년 01월05일 :: }   바다코끼리   974
159 { 2005년 12월31일 :: }   새해 계획   966
158 { 2005년 12월29일 :: }   하이텔 주부동   1042
{ 2005년 12월27일 :: }   We will rock you  °[1] 1204
156 { 2005년 12월05일 :: }   생의 한 가운데   1132
155 { 2005년 11월19일 :: }   아...열받아..   1215
154 { 2005년 11월18일 :: }   첫사랑   1048
153 { 2005년 10월08일 :: }   내생애 가장 아름다운 일주일 -스포일러-   1111
152 { 2005년 09월13일 :: }   인간내면에 있는 惡  °[2] 1183
151 { 2005년 08월28일 :: }   추억의 값어치   1046
150 { 2005년 07월30일 :: }   친절한 금자씨   1200
149 { 2005년 07월22일 :: }   삼순이 어록  °[1] 1127
[1][2][3][4][5][6] 7 [8][9][10]..[15]  ≫ SEARCH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GGAMBO